문화일보는 걱정마라. 북한을 추종하는 좌파는 없다 국내정치

<포럼> 
국가안보가 정략의 대상일 수는 없다

별걱정을 다하고 난리시네요.
북한을 추종하는 사람들은 친북좌파가 아니고 "종북우파"입니다.
거칠게 무리해서 이야기하더라도 좌파와 우파는 친북의 정도에 따라 나뉘는게 아니고 민주적인 가치실현을 어떻게 하느냐에 갈립니다.
민주적인 가치실현을 기존의 체제나 기존에 존재하던 방식을 최대한 고수하면서 이루려면 우파가 될 것이고, 민주적인 가치실현을 새로운 체제나 새로운 방식으로 이룩하려 하면은 좌파겠죠.
북한의 말을 따르고 북한의 오다에 의해서 뭘할려고 한다면 내가 보기엔 그건 우파입니다. 후후
기존의 그리 아름다운 체제나 방식이 아닌 북한식의 방법이라는 모델을 가지고 따르고자 한다면 그게 우파지 딴게 우파랍니까.
제대로 된 좌파는 다 북한을 지향하는 목표나 따라야 할 체제로 보지않습니다.
저러다 덜컥 예상도 못하게 망해서 주변국에 민폐를 끼칠까봐 제발 갑작스레 망하지는 말고 망하더라도 대응이 가능할때 망해야하니까 그때까지 우리가 도와주는 방법이 냉혹한 현금계산을 해보니 그게 더 우리에게 이득이라고 생각은 하는거죠.
진짜 우파라면 요런 현금계산을 잘해야죠...후후
좌파도 하는 이런 계산도 못하면 꼴통이 되는거구요.

선거나온 사람을 붙잡고 물어보길 바랍니다.
"당신 친북좌파요?"
"당신 친북좌파아니요?
대답은 "이양반이 미쳤나" 하는 소리만 돌아올겁니다.

안보문제를 오직 표계산하는 사람은 정말 누구인가하면 이런 쓰짤떼기 없는 글을 돈받아묵으면서 쓰내는 사람이겠죠.
요런 조건의 사람을 뽑아야한다거나, 요런 사람은 당선되는 일이 없어야한다고 주장하는게 오히려 표계산하는거 아닙니까...
자기는 열라게 표계산하면서 남은 표계산하지말라고 하니 얼마나 이기적인지 모르겠습니다.
물론 나라를 위하겠다는 나름대로의 우국충정과 안보의식이 투철하신 분이라 끓어오르는 열정을 참지못해서 정열적인 글을 만들었겠지만 그래도 너무 노골적이면 싼티납니다. 

우리나라 국민이 무조건 친북좌파를 뽑아줄 정도로 좌파는 아니니 걱정하지 마시고 싼티보다는 국가안보에 대해 보다 더 넓고 깊은 공부로 좋은 말씀해주기 바랍니다.
그리고 친북좌파는 없으니 "종북우파"라고 하기 바라구요...


덧글

  • 無碍子 2010/05/04 20:02 #

    김정일 추종세력은 김씨조선의 왕당파가 되시겠습니다.
  • 피티라메 2010/05/06 09:04 #

    그러니 우파라는게 맞지요
  • 모닝글로리 2010/05/04 21:15 #

    맘에 안들면 좌빨로 몰아가면 편하기 때문이죠.. 뭐 알아서 좌빨이라고 쓰겠습니까요..?
  • 피티라메 2010/05/06 09:05 #

    저사람이 생각하는 친북좌파라는 개념이 뭔지 좀 자세히 말해주면 좋은텐데요
    그냥 막무가네로 밀어부치니 좀 황당하죠
  • pengo 2010/05/04 21:15 #

    그건 그렇고 그 정말 '종북' 하시는 분들은 자신이 어떤 정치성향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할까요?
  • 피티라메 2010/05/06 09:05 #

    제 단순한 예상입니다만 아름다운 민족주의자로 알겁니다.
  • 초효 2010/05/04 23:29 #

    전 제대로 된 좌파가 친북을 까는 걸 아직 보지 못했는데 사례 좀 가르쳐 주시면 감읍하겠습니다.
  • 피티라메 2010/05/06 09:08 #

    제대로 된 좌파인지는 모르겠지만 민노당이랑 진보신당 갈릴때 서로 뭐라고하는지 조금 검색해보시면 그나마 나을거고 호랑이 담배피던 시절까지는 아니지만 옛날 구태의연한 시대의 일이지만 80년대말 NL - PD가 뭘 가지고 말싸움했는지도 보면 되겠습니다.
  • 다섯클로버 2010/05/11 21:26 #

    종북우파라는 말 참 와닿네요. 김씨조선의 왕당파란 말도. ㅋㅋ 잘 읽고 갑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